이 문서는 의학지식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의학은 빠르게 변화하는 학문으로 아래의 내용은 최신의 정보가 아닐 수 있으며, 따라서 글을 읽는 시점에는 정확한 내용이 아닐 수 있습니다. 이 내용에 따라 스스로 질병을 진단하거나 치료하려 하지 마십시오. 질병의 정확한 진단과 치료를 위해서는 의사의 진료가 필수적입니다. 이 내용은 의학적 상식을 넓히기 위한 용도로 사용하십시오.

고지혈증 (hyperlipidemia)

콜레스테롤(cholesterol)은 스테롤(스테로이드와 알코올의 조합)의 하나로서 모든 동물 세포의 세포막에서 발견되는 지질이며 혈액을 통해 운반된다. 식물 세포의 세포막에서도 보다 적은 양이긴 하지만 발견된다.

혈액중의 지방이 일정량을 초과하여 높아진 상태이며, 콜레스테롤과 중성지방 두 종류가 있다. 고지혈증은 동맥경화를 유발하고 촉진 시키며, 심할 경우 협심증 (angina pectoris), 심근경색증 등을 일으킬 수 있다. 고지혈증은 고혈압 (hypertension), 흡연 (Smoking)과 함께 죽상동맥경화증 (athelosclerosis)의 3대 위험인자로 미리 조절하는 것이 심장 및 뇌혈관 장애 발생의 예방책이 된다.

고지혈증은 죽상동맥경화증 (athelosclerosis)의 가장 큰 위험인자로 이병에 걸리게 되면 혈액에 너무 많은 지방이 동맥을 상처를 내고, 동맥벽에 쌓여 이것이 동맥경화를 일으킨다. 또한 심근경색과 뇌경색 등 위험한 합병증을 일으키게 되므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원인

고지혈증의 원인이 되는 위험인자는 많이 있다. 단독으로 위험인자가 되는 것도 있지만 여럿이 관련되어 고지혈증을 만드는 경우도 있다.

고지혈증의 원인을 크게 나누면 칼로리와 콜레스테롤을 많이 먹는 식생활, 운동부족, 또 유전적인 체질에 의한 것 등 1차적인 것과 당뇨병, 신장질환, 간질환, 내분비이상 등으로 병이 원인이 되어 발생하는 2차적인 것이 있다. 2차성 고지혈증 중 콜레스테롤치를 높이는 것은 갑상선 기능저하증, 신증후군, 간경변증 등이 있으며 중성지방치를 상승시키는 것은 과음과 비만, 당뇨병 등을 들 수 있다.

정상

LDL과 HDL 콜레스테롤이 서로 다른 형태를 가지는 것이 아니고 지단백이 형성될 때 단백질 비율이 낮으면 LDL이 되고 높으면 HDL이 된다

  총콜레스테롤 = HDL Choles terol + LDL Choles terol + Trigryceride/ 5

진단

진단기준

  • 바람직한 콜레스테롤 수치는 200㎎/㎗미만
  • 경계수준은 200~239㎎/㎗
  • 고콜레스테롤혈증은 240㎎/㎗이상
  • 고중성지방혈증은 중성지방이 200㎎/㎗초과시

고지혈증 진단을 위한 혈액검사는 8시간~12시간의 금식 후 시행한다. 하지만, 공복에 하나 식후에 하나 결과에 별 차이가 없다는 연구결과가 있다.4)

치료

고지혈증의 치료 목적은 동맥경화를 막고 최종적으로 발생하는 심근경색과 뇌경색을 예방하는데 있다. 치료의 첫걸음은 고지혈증의 위험인자를 이해하고, 생활습관을 개선하는 것이다.

고지혈증 치료의 원칙은 콜레스테롤과 중성지방이 높아지고 HDL콜레스테롤이 떨어진 위험인자를 찾아 의사의 진단과 지시에 따라 본인 스스로 생활습관을 개선하려고 노력하는 것이다.

건강체중 유지를 위해 저염, 저지방 식사를 습관화하고, 신선한 과일과 채소를 충분히 섭취하며, 매일 30분 이상의 규칙적인 유산소 운동을 해야한다

고지혈증이 다른 질환이 원인이 되어 일어나는 경우에는 그 병의 치료를 우선으로 한다. 그러나 생활습관이 위험인자의 원인이 되는 1차적 고지혈증은 생활 속에서 발생 요인을 제거하도록 노력하면 충분히 개선할 수가 있다.

고지혈증의 치료에서는 무엇보다도 자신의 노력이 중요하다는 것을 인식해야 한다.

치료에 앞서 한 가지 알아두어야 할 것은 고지혈증은 한 번 치료로 원인을 제거하여 완치시킬 수 있는 근치요법이 없다는 것이다.

세균이 원인이 되어 발생하는 전염병은 항생제로 병원균을 퇴치하면 완전히 치유될 수 있다. 그러나 고지혈증은 콜레스테롤치와 중성지방치를 정상인 상태로 조절할 수 있을 뿐이며 그 치료법을 평생 계속해야 하고 병 자체를 없애는 '완전치료법'은 없다는 것이다.

고지혈증의 치료는 식이요법, 운동요법, 약물요법 등이 있으나 어느 것이나 소홀히 하면 원래의 나쁜 상태로 돌아가 버린다. 치료를 시작할 때는 보통 약을 사용하지 않고 식사요법과 운동으로 개선하려고 한다.

어떤 방법이나 고지혈증 치료는 일생에 걸친 대책이 필요하며 노력과 시간이 걸리는 것을 각오해야 한다.

식이요법

적절한 영양 상태를 유지하면서 혈중 지질을 바람직한 수준으로 낮추기 위해서 지속적으로 식사관리가 필요함. 기본적으로 콜레스테롤 (하루 300ml/dL미만)및 포화지방산의 섭취를 줄이고, 비만한 환자의 경우 과잉의 총 열량을 감소시키고 운동량을 증가시킴으로 체중감량(한 달에 1~2kg씩 점진적으로 감량)을 해야 함.

포화지방산의 섭취를 줄이세요.
  • 소고기, 돼지고기 등은 눈에 보이는 기름을 잘라내고 살코기만 드세요.
  • 닭고기는 껍질을 제거한 후 드세요.
  • 설렁탕, 곰탕, 갈비탕 등을 자주 먹지 않습니다.
  • 베이컨, 소시지, 햄 등은 먹지 않습니다.
  • 버터, 크림, 치즈 등을 먹지 않습니다.
  • 라면, 스낵, 커피 프림 등을 먹지 않습니다.
  • 저지방 우유를 드세요.
콜레스테롤의 섭취를 줄이세요.
  • 곱창전골, 내장탕은 먹지 않습니다.
  • 계란은 흰자만 드세요.
  • 생선 알, 생선내장(젓갈)은 먹지 않습니다.
  • 장어, 오징어, 새우, 굴 등을 자주 먹지 않습니다.
정상체중을 유지하세요.
  • 식사를 규칙적으로 하고 과식을 하지 않습니다.
  • 정기적인 운동을 하세요.
  • 음식은 싱겁게 드세요.
  • 천천히 씹어서 드세요.
  • 작은 그릇에 먹을 양만큼 덜어서 드세요.
  • 튀김, 전, 볶음 등의 조리방법을 사용하지 않습니다.
섬유소의 섭취를 늘린다.
  • 밥을 먹을 때 주로 잡곡밥(콩, 보리, 현미 등)을 드세요.
  • 국, 찌개를 먹을 때 주로 건더기를 많이 드세요.
  • 식사 때마다 반찬으로 나물, 쌈 등의 채소를 드세요.
  • 김, 미역, 다시마 등의 해조류를 자주 드세요.
  • 사과, 배, 감, 복숭아 등의 과일을 매일 1회 적당량 드세요.
단 간식류의 섭취를 줄인다.
  • 사탕, 꿀, 초콜릿, 아이스크림 등을 먹지 않습니다.

운동

운동은 우리에게 더 많은 에너지를 제공해주고, 콜레스테롤을 저하시키는데 도움을 줄 수 있다. 자신이 좋아하는 신체 활동을 찾아서 이를 자주 실시하도록 함. 걷기는 시작하기 좋은 간단한 운동이며, 수영, 춤추기, 자전거타기와 같은 운동도 시도할 수 있다. 운동을 같이 할 수 잇는 동료를 찾아 운동을 같이 할 경우, 더욱 즐기면서 운동할 수 있게 되므로 운동 계획을 지키는 데 도움을 줄 것임.

약물

콜레스테롤을 포함한 지방질을 낮추는 약은 크게 4가지 종류가 있다. 스타틴 계열, 담즙산 결합레진, 니코틴산 계열, 피브린산 계열임.

스타틴 이라는 이름이 붙는 약들은 현재 가장 널리 쓰이는 지질 강하제 임. 콜레스테롤의 합성 자체를 직접 억제하여 효과를 나타냅니다.

약물치료를 통해 실제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면 일차적으로 심혈관 질환의 발생확률이 낮추어진다. 이는 기존에 심혈관 질환을 앓고 있는 사람뿐만 아니라 병이 없는 사람에서도 예방효과가 증명되어 있다. 또한 이로 인해 사망률도 감소시킬 수 있다는 연구도 보고되었다.

담당의사와 상의하여 적극적인 치료를 통해 건강한 삶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겠다.

1)
Desirable: < 200
Borderline high: 200~239
High: ≥ 240(mg/dL)
2)
위험인자가 있는 경우 100이하 권장
3)
Optimal: < 100
Above optimal:100~129
Borderline high:130~159
High: 160~189
Very high: ≥ 190(mg/dL)

연결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