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문서는 의학지식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의학은 빠르게 변화하는 학문으로 아래의 내용은 최신의 정보가 아닐 수 있으며, 따라서 글을 읽는 시점에는 정확한 내용이 아닐 수 있습니다. 이 내용에 따라 스스로 질병을 진단하거나 치료하려 하지 마십시오. 질병의 정확한 진단과 치료를 위해서는 의사의 진료가 필수적입니다. 이 내용은 의학적 상식을 넓히기 위한 용도로 사용하십시오.

외상후 스트레스성 장애 (post-traumatic stress disorder; PTSD)

PTSD란 극한적인 위협이나 공포를 겪고 난 뒤 나타나는 여러가지 정신-신체 증상을 말한다.

  • 당시 상황이 꿈으로 나타나거나 자꾸 연상되는 「재경험」
  • 당시 상황과 연관되는 모든 행동이나 생각 등을 피하고자 하는 「회피」
  • 불면증, 짜증, 불안, 놀람 등과 같은 「각성」 등이 주요 증상이다

두통, 복통, 설사, 변비 등의 신체증상도 나타난다

진단

보통 사고를 겪은지 한달쯤 뒤에 나타나서 석달이상 지속될 때 ptsd라 진단한다

외상후 스트레스성 장애 진단기준 - PTSD 참조.

참조

호주에서 산불로 부모 등이 죽은 어린이 808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사고 2주뒤 94%가 ptsd 징조를 보였고, 9개월 뒤엔 47%가 ptsd로 진단됐다.

1999년 6월 30일 화성군 씨랜드 화재사고를 경험한 어린이들 중 상당수가 당시의 정신적 충격에서 벗어나지 못해 「외상후 스트레스장애(post traumatic stress disorder:ptsd)」를 겪었다고 알려지고 있다

연결문서

CC Attribution-Noncommercial-Share Alike 4.0 International 별도로 명시하지 않을 경우, 이 페이지의 내용은 다음 라이선스에 따라 사용할 수 있습니다: CC Attribution-Noncommercial-Share Alike 4.0 International
1.2 KB med/ptsd.txt · 마지막으로 수정됨 2016/07/10 09:50 (바깥 편집) V_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