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서 편집

스타워즈: 구 공화국의 기사단2 시스 로드

Star Wars: Knights of the Old Republic II - The Sith Lords

개요

역대 최고의 RPG 중 하나로 꼽히며 2003년 최다 GOTY 어워드를 수상했던 의 정식 후속작. 전작과 마찬가지로 XBOX로 선행 발매 후 PC로 출시되었다. XBOX판은 2004년 12월, PC판은 2005년 2월 출시. 제작사는 옵시디언 엔터테인먼트, 유통사는 루카스아츠.

상세

전작을 제작한 바이오웨어가 제이드 엠파이어와 드래곤 에이지 의 제작으로 바빴기에, 블랙 아일 스튜디오의 후신격인 옵시디언 엔터테인먼트가 제작을 맡았다. 신생 개발사의 첫 작품으로서는 네임밸류가 너무 거대한 작품이었지만, 옵시디언은 이미 블랙 아일 시절부터 RPG계에서 굉장한 유명세를 떨쳤던 바 있고 바이오웨어와의 관계도 매우 밀접했기에 팬들의 기대는 매우 컸다.

하지만 제작 기간이 1년도 채 안 되는 상태에서 루카스아츠가 "적당히 끝내서 크리스마스 시즌까지 출시하라" 고 지시했고 1), 결국 후반부를 풍으로 완성(?)한채로 출시되고 말았다.

흥행/비평 양면 모두 성공적이었지만, 위에서 언급한 완성도 문제 탓에 양면 다 전작에 비해서는 뚜렷한 하락세를 보였다. 판매량은 추산 200만장 이상 주) 전작은 300만장 이상]], 평점은 메타크리틱 기준으로 85점 2)을 기록. 다소 전형적인 영웅담이었던 전작에 비해 스토리나 캐릭터들이 훨씬 깊이있어진 면에 있어서 호평받았지만, 전작의 틀을 거의 그대로 이용한데다가 제작기간의 압박으로 잘려나간 부분들이 플레이하는 와중에 뚜렷하게 눈에 띌 정도라는 점이 숱하게 지적받았다. 덧붙여 이러한 '스토리와 캐릭터는 훌륭한데 완성도가 부족하다'는 평가는 끊임없이 옵시디언을 따라다니게 된다.

잘려나간 컨텐츠 관련 데이터 상당량이 삭제되지 않고 게임 파일 내부에 남아있었기에, 이를 바탕으로 팬들이 The Sith Lords Restored Content Mod(TSLRCM)라는 복원 MOD를 제작했고, 2012년 말 마침내 완성되었다. 이 MOD 덕분에 상당한 분량의 삭제된 컨텐츠가 복원되었고, 축약되거나 변형된 컨텐츠들도 본래의 모습을 되찾았다. 하지만 이는 어디까지나 데이터가 전부 혹은 상당량 이상 남아있는 컨텐츠에 한해서만 복원시켜 주는 MOD이다. 원안만 존재하고 실제로는 전혀(혹은 거의) 제작되지 못한 컨텐츠를 원안 + MOD 제작자의 창작으로 되살려내는 것은 아니다.

남은 데이터가 거의 없어서 원안 및 팬들의 상상을 바탕으로 추진되는 복원 프로젝트들도 있는데, 대표적으로는 삭제된 드로이드 행성인 M4-78EP 복원 MOD와 게임의 마지막 배경인 Malachor V 복원 MOD가 있다. 전자는 TSLRCM의 제작팀이 완성하여 공개했지만, 다른 팀에 의해 제작중인 후자는 아직 갈 길이 먼 상황.

스토리 공략

다스 레반이 사라진 뒤, 공화국은 다스 트라야(정체가 스포일러. 클릭 주의), 다스 니힐러스, 다스 사이온이 이끄는 시스 삼두정의 공격으로 다시 위험에 빠진다.

주인공은 레반에 동조하여 제다이 기사단과 분리된 제다이 집단의 일원으로, 통칭 제다이 엑자일이라 불린다. 포스를 사용할 수 있으나 포스와는 분리되어 있는 특별한 상태에 놓인 엑자일은 제다이 기사단의 유일한 희망이다.

동료

가장 중요한건 영향력입니다. 제다이가 될 동료는 주인공으로부터 충분한 영향력(2~3번 정도)을 받아야만 전직이벤트가 진행됩니다. 그런데 영향력을 줄수 있는 서브퀘스트는 개수가 제한되어 있으므로 전캐릭터를 제다이로 전직할려면 조금 신경을 써야 합니다.

Atton - 제다이 센티널

Nar Shaddaa의 Refugee Sector에서 아톤에 대한 이야기를 하는 외계인과 만나는 이벤트를 겪은후 에반호크에서 대화하면서 끝까지 따지고 물어보면 자신의 과거를 고백하면서 전직가능. 초반에 이벤트를 통해 2번정도 영향을 줄수 있으므로 바로 Nar Shaddaa로 이동해서 이벤트를 보면 전직할수 있습니다.

Bao-Dur - 제다이 가디언

영향력만 충분히 받은후 에반호크에서 대화만 하면됨. 가장 쉽다고 하는데.. 조건이 있는 모양입니다. 거의 중후반까지 왔는데 아직 전직 못시킴… 클리어 하고 다시 한번 해봐야 되나…^^;

Handmaiden - 제다이 가디언

Kreia로 부터 핸드메이든에게 제다이의 피가 흐르고 있으며 훈련을 통해 제다이가 될수 있다는 이야기를 듣는다. 에반호크에서 맨손전투후에 말을걸면 핸드메이든 전용 로브를 얻을수 있다.(단 주인공은 옷을 입고 대화를 해야함). 영향력을 충분히 받게하고 더불어 주인공의 레벨도 높아야함(15이상). 이후 다시 한번 맨손전투에서 이기면 가르침을 주고 엄마에 대해 물어보면 제다이로 전직. (영향력이 아무리 높아도 맨손전투를 하고난 후가 아닌 그냥 대화로는 전직이 안되는것같습니다.

Mira - 제다이 센티널

영향력을 충분히 받게한후 Nar Shaddaa에 이동해서 파티에 참가시킨후 대화하면 '에반호크보다 나르샤다가 더 편한것같아 보인다'라는 루트의 대화를 할수있다. 이대화를 한후 할머니가 Nar Shaddaa에서 처음 비젼을 보여준 장소(Nar Shaddaa 공항지역 가운데의 난간주변)로 이동하면 이벤트가 발생하고 전직시킬수 있다. (에반호크에서의 대화로는 절대 전직이 안됩니다.)

Diciple - 디사이플

영향력 좀 올리고 대화좀 하다보니 그냥 전직이 되어버려서 정확히 어떤 조건이 있는지 잘 모르겠습니다.

헨드메이든 보다는 쉬운듯..

라이트세이버 폼(광검술)

아는 것 들만 정리해 보겠습니당. by 알파더(alfather)

1. 시초 (shii-cho)

- 시초 라지만 사실은 기초! -_-)/+ 고대부터 전해져 내려오는 검술의 정화를 광검용으로 변화시켰다. 입문자들, 영글링들이 처음 수련하는 것이라 일반 제다이들은 죄다 이 폼을 [알고는 있다]. 하지만 마스터하는 이는 드물다.

어택 +1 / 디펜스+3 / 목표로 한 상대방과의 전투에서의 디펜스 -3

* 평가 * 다양한 상황에서 적합하다는 설명 대로, 시스로드에서의 시초 폼은 제법 밸런스가 좋은 편. 맞붙은 상대와의 전투에서는 디펜스 효과가 없다. 다대일전투에서는 타겟을 제외한 전 적에게 방어 +3을 적용받는다. 그냥 평범하지만 없는것보다는 확실히 낫다.

2. Contention (다른말로 마카시 라이트세이버 폼)

- 대 제다이 전용검술! 이라지만 사실은 아무데도 쓸데가 없는 비운의 검술. 그나마 주인공을 제외한 부하 제다이(아톤, 핸드메이드, 미라)는 가끔 쓸 장소가 있는데, 그것조차 아주 드물다.

어택 +3(타겟이 광검을 들었을때만) / 데미지 +3 / 블러스터 볼트 되튕기기 -5 / 포스 저항 +2

* 평가 * 데미지 +3은 매력적이지만 막판을 제외하곤 제다이 구경을 하기 힘든 게임인데다, 다대일 전투에서 벌집이 되는것을 감수해야만 한다. 게다가 라세든 적에게만 어택 +3이라는 점이 또한 뼈아프다. 포스 저항은 있으나 없으나 그게 그거(포스를 쓰는 적이 드물…)

3. Resilence (다른말로 소레수 라세 폼)

-금단의 궁극검술! 이라고 말하고 싶지만 평범한 녀석. -_-;… 물론 이걸 마스터리 하신 우리의 오비원옹은 다스 베이더조차 한수 접고 들어가는 전무후무한 듀얼링 마스터로 전 우주에 이름을떨치고 계시지만 그 명성에 비해 능력은 약간 후달림. 확실히 방어적.

목표에 대한 방어 +2 / 블라스터 볼트 방어 +4 / 무기 사정거리 -1

*평가* 무기 사정거리 -1 이란 무의미한 페널티가 붙어 있다(어차피 사거리 0인 라세 쓰잖나…다들) 방어를 올려주고, 특히 총을 들고 있는 녀석들이 많은 상황에서 확실히 빛을 발한다. 다만 공격쪽에 보너스가 전혀 없다. -_-;… 인공지능에게 장비시켜줄 폼으로는 이게 최적(잘 죽지 않는다).

4. Agression (다른말로 아타루 라세 폼)

- 베이더경과 콰이곤옹께서 쓰시던 그것. 좋긴 한데 뭔가 2%부족해 보인다. 처음 만나는 제다이 마스터에게서 얻을 수 있다. 1대 1전투에서는 상당한 보너스를 보장하지만, 다대일전투에서는 마카시보다 나을게 없는 비운의 폼.

방어 -1 / 목표에 대한 방어 +5 / 블라스터 볼트 되튕기기 -4 / 무기 위협범위 +1

*평가* 무기 위협범위 +1은 상당히 무의미하다(역시 라세…) 게다가 다대일 상황에서는 절대 쓰고싶지 않은 페널키까지 붙어 있어서 상당히 안습. 그러나 일대일전에서 사용하면 거의 맞을일이 없을 정도. -_-;/

5. Ferocity (다른말로 주요 라세 폼)

-중간에 두개 빼먹었는데 그게 옵션이랑 이름을 까먹어서 그런 거니 양해 요망(다시 고쳐서 올릴거임). 암튼 바파드다. 윈두옹이 쓰시던 그것. 본능으로 칼질을 한다는…

방어 -4 / 목표에 대한 방어 +2 / 포스파워 저항 -4 /라운드당 공회 +1 / 크리티컬 범위 상향 +4

*평가* 보다시피, 페널티가 눈에 들어오지 않을 정도로 좋은 보너스를 가지고 있다. 무려 라운드당 공회 +1에, 크리티컬 범위 상향 +4… 게다가, 게다가지만 이건 무기에 달린 keen옵션과 누적된다. 즉 킨이 달린 라세라면 16~20의 다이스만 터지면 크리. 이론상으로는 4회중 1회가 크리인 것이다. 거기에 공회 +1… 전 우주 공통의 필살기인 포스 스피드 + 연타로 치면 데미지 숫자가 너무 빨리 올라가서 보이질 않는다. -_-; 그리고, 적은 녹아내린다.

기타 팁

1. 항상 갈 수 있는 장소는 다 뒤져 보세요.

- 몆몆 장소에선 상자를 뒤지는 것만으로 적대시 되는 곳이 있지만, 철저한 루팅은 부유한 플레이의 지름길입니다. 의외로 상자에서 얻는 아이템들을 팔아서 얻는 수익이 상당합니다. 못쓰는 아이템은 분해해서 다른 고가의 아이템을 제조할수도 있습니다.

2. 능력치를 올려주는 약을 아끼지 마세요.

+2에서 +4 정도까지 올려주는 부스터들은 특히 전투 직전에 맞고 들어가면 전투의 향방을 바꿀정도의 능력을 보여줍니다(특히 체력과 민첩성). 또한 효율적인 전투는 또한 메디팩을 살 돈을 아끼는 결과를 가져오기 때문에 그 돈으로 다른 자원을 얻을 수도 있습니다.

3. 파티에 꼭 한명씩은 awareness와 demolitions이 높은 캐릭터를 두세요.

자주 발견할 수 있는 지뢰의 경우 awareness수치가 높으면 지뢰를 잘 발견하고, demolitions수치가 높다면 지뢰를 다시 재활용 할 수 있으므로 매우 유용합니다. 또한 지뢰는 공격, 방어에 모두 유용한데다 세큐리티 수치가 낮을 때 열쇠 대신으로 사용할 수도 있습니다.(특히 소닉 지뢰는 상자안의 물건에 피해를 주지 않습니다)

4. 제다이는 강력합니다.

제다이로 전직할 수 있는 동료들의 레벨은 되도록 올리지 말고 경험치를 모아 두었다가 전직 후에 제다이 레벨을 올리는데 줍시다. 제다이로 전직할 수 있는 동료로는 바오 듀오, 아톤, 핸드메이든, 마라가 있으며 처음부터 제다이인 동료로는 케이라와 비사스가 있습니다. 바오 듀오의 경우 잘만 풀린다면 나르 샤다에서 가장 빨리 제다이 가디언으로 전직할 수 있습니다.

5. 동료들과자주 대화합니다.

제다이로 전직시키거나 동료들의 능력 향상을 하는이벤트가 발생하는 확률은 동료들에대한 영향력이 크게 작용합니다. 잦은 대화를 통해 영향력을 올려두는것이 좋습니다.

6. 잘 키웁시다.

이 게임은 자동으로 레벨업을 지원하고 있지만, 빈말로도 자동 레벨업이 훌륭하다고는 말할수 없습니다. 레벨업시 주어지는 능력들을 잘 비교해보고 캐릭터의 목적에 맞추어 손수 캐릭터를 키워주는 편이 훨씬 이득입니다.

7. 무기는 꼭 개조해서 씁시다.

이 게임의 무기들은 일정한 부품을 장비해 성능을 향상시킬수가 있습니다. 별로 좋아보이지 않는 풀 개조 가능의 장비가, 훌륭한 기본 스팩을 가졌지만 업글 불가의 유니크 아이템을 뛰어넘을 수도 있습니다. 초반엔 개조장비를 구하기 힘들기 때문에 개조가 필요없는 장비가 소중하지만, 후반으로 갈수록 개조의 중요성은 점점 더 중요해집니다.

* 출처: 엔하위키, 각종 블로그, 게임벤쉬

:!: 스타워즈: 구 공화국의 기사단2 시스 로드 입니다. 누구나 수정하실 수 있습니다. 관심있는 분들의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오픈위키 간단 사용법참조하세요. 퍼갈 때는 댓글남겨주시고 출처표시부탁드립니다.
1)
주) 개발기간 연장에 대한 구두 합의가 있었지만 갓 설립된 회사인지라 그런 쪽의 노하우가 부족했던 옵시디언 측에서는 이를 문서로 남기지 않았고, 루카스아츠가 갑자기 출시를 독촉하며 안면몰수하자 옵시디언으로서는 방법이 없었다고 한다. 블랙 아일 시절에는 인터플레이의 RPG 개발 부서에 불과했기에 계약에 대한 부분은 모두 모회사가 알아서 하는 식이었지만, 독립 회사로 거듭난 옵시디언은 그런 부분에도 신경을 써야 한다는 교훈을 얻었다고 한다.
2)
주) 전작은 94점

연결문서

CC Attribution-Noncommercial-Share Alike 4.0 International 별도로 명시하지 않을 경우, 이 페이지의 내용은 다음 라이선스에 따라 사용할 수 있습니다: CC Attribution-Noncommercial-Share Alike 4.0 International
14.4 KB game/starwars/스타워즈_구_공화국의_기사단2_시스_로드.txt · 마지막으로 수정됨 2014/03/18 17:37 (바깥 편집) V_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