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위키

더모베이트를 사서 바르다가...2

misuse_dermovate1.jpg misuse_dermovate2.jpg

만성 피부질환의 경우, "병원에 열심히 다녀봐야 재발하는데 뭐하러 병원을 다니느냐? 약국에서 연고나 사서 바르지…" 하는 분들이 많다. 그러나, 치료를 하는데는 약효와 함께 부작용을 항상 염두에 두고 치료방법을 선택해야 하며 그래서 의사의 전문적인 지식이 필요한 것이다.

이 환자는 30대 여자환자로 20대 초반에 발생한 건선을 치료하기 위하여 약국에서 더모베이트 clobetasol-17-propionate 0.5mg/g, 전문의약품 연고를 사서 수시로 발랐다. 그 결과 전신적으로 피부가 얇아져서 살이 트는 팽창선조가 발생하였다. 건선에 대한 치료방법을 바꾸고 차차 좋아지고 있지만, 완전히 회복되기는 불가능한다.

더모베이트를 사서 바르다가...1
더모베이트를 사서 바르다가...3
더모베이트를 사서 바르다가...4
더모베이트를 사서 바르다가...5
더모베이트를 사서 바르다가...6
건선에 더모베이트만 바르다가...7
더모베이트를 사서 바르다가...8
더모베이트를 얼굴에?9
아빠가 처방 받은 더모베이트를 발라주다가...10
부인이 처방받은 더모베이트 연고를...11
베타베이트를 얼굴에 바르다가...
더모베이트와 트리코트를...
잘못된 피부질환 치료 사례
피부질환 목록

연결문서

CC Attribution-Noncommercial-Share Alike 4.0 International 별도로 명시하지 않을 경우, 이 위키의 내용은 다음 라이선스에 따라 사용할 수 있습니다: CC Attribution-Noncommercial-Share Alike 4.0 International
1.8 KB med/misuse_dermovate2.txt · 마지막으로 수정됨 2016/07/10 18:20 (바깥 편집) V_L

0.022 seconds in processing this page on this powerful ser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