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문서는 의학지식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의학은 빠르게 변화하는 학문으로 아래의 내용은 최신의 정보가 아닐 수 있으며, 따라서 글을 읽는 시점에는 정확한 내용이 아닐 수 있습니다. 이 내용에 따라 스스로 질병을 진단하거나 치료하려 하지 마십시오. 질병의 정확한 진단과 치료를 위해서는 의사의 진료가 필수적입니다. 이 내용은 의학적 상식을 넓히기 위한 용도로 사용하십시오.

(19금) 보는 사람에 따라서 잔인하거나, 사실적이거나, 혐오스러운 설명 또는 이미지 등의 충격적인 내용일 수 있는 페이지 입니다.

데마코트에스를 사서 바르다가...

misuse_demacots020227.jpg
60대 남자임. 2,30년 전부터 일본에서 지내면서 항문 주위가 가려워 가끔씩 연고 종류를 사다 바르곤 했었다. 귀국한 후인 1년전부터는 국내 약국을 찾아가니 데마코트에스란 연고를 권하여 그 이후로 여러개 사서 발랐다. 점점 가려운 증상이 심해지는 것같아 피부과를 찾아왔다.
진찰 및 검사결과 초기 병변은 항문 소양증이였지만, 스테로이드 과용으로 인한 잠행성 진균증이 이차적으로 발생한 것으로 판단되어, 우선적으로 항진균제 투여로 치료하였다.
misuse_demacots020226-3.jpg

데마코트에스 일반의약품, 1g 중 betamethasone valerate 0.61mg, gentamicin sulfate 1mg 는 중등도의 스테로이드가 포함되어 있어서 가려움증을 호전시킬 수는 있으나, 오남용할 경우 이와같이 잠행성 진균증 등을 유발할 수 있다.
바르는 약을 쓰더라도 무슨 병인지부터 확인한 후 사용하야야 할 터인데, 무턱대고 연고부터 발라보는 경우가 너무나 많다. 가려운 증상이 임시 좋아지는 것이 반드시 병이 낫는 것을 의미하는 것은 아닐 수도 있다.
데마코트에스를 바르라고?
잘못된 피부질환 치료 사례
피부질환 목록

연결문서

토론

vln
CC Attribution-Noncommercial-Share Alike 4.0 International 별도로 명시하지 않을 경우, 이 페이지의 내용은 다음 라이선스에 따라 사용할 수 있습니다: CC Attribution-Noncommercial-Share Alike 4.0 International
1.6 KB med/misuse_demacots2.txt · 마지막으로 수정됨 2019/02/15 00:30 저자 V_L V_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