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서 편집

연금보험

실제로 대부분의 연금보험 상품의 투자 수익률이 터무니 없이 과장돼 있다. 예금이나 적금상품과 비교하면 수익률이 결코 높지 않을 뿐만 아니라 물가 상승률을 반영하면 오히려 마이너스가 될 수도 있다. 연금보험보다는 5년 미만의 정기보험과 예금·적금 등을 병행하는 게 수익률이 훨씬 높다

"월 10만원씩 10년을 내면 1억원이 된다." "723%의 수익률, 30만원씩 10년을 내면 2억6000만원 수령." 이런 광고들은 물가 상승률을 반영하지 않은 데다 20년에서 25년씩 나눠서 받게 될 연금을 합산해서 부풀리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사업비를 제외한 수익률이라는 사실도 제대로 설명하지 않고 있다.

1980년에 출시된 백수보험은 월 3만~9만원을 3~10년 동안 납입하면 55~60세부터 예정이율 연 12%를 보장한다고 광고했다. 연간 100만원을 10년 동안 지급받고, 확정배당금으로 600만~1000만원 상당을 추가 지급한다는 파격적인 상품이었다. 그런데 30년 뒤 금리가 반의 반토막이 나면서 확정배당금이 사라졌고 연금은 월 10만원으로 쪼그라들었다.

  • 아무리 저금리 시대라고는 하지만 그래도 연금보험보다는 예금이나 적금이 훨씬 낫다.
  • 보험회사들의 과장광고에 속지 말고 단돈 몇만원이라도 저축을 시작하는 것이 낫다.
  • 1980년대 연금보험에 가입했던 사람들이 당초 보험사회들이 약속했던 금액의 20% 수준, 그나마도 물가 상승률을 감안하면 그야말로 푼돈만 건졌다. 1)

설계사가 말해주지 않는 연금보험의 함정

혹시 주변사람 중에 연금저축보험 가입하려는 사람있으면 아래내용 말해줘라

  1. 연금저축 가입권유시 3프로이상의 이자율을 제시하며 좋다고하는데 니들이 낸돈의 3프로가아니고 10만원넣으면 만원정도는 사업비로 빼고 9만원에 3프로이자 주는거다. 10년으로 가정하면 니들이 낸돈의 실질이자는 2프로도안된다
  2. 비과세라고 강조한다. 비과세적용한게 위에 2프로도 안되는 이자율이다
  3. 복리라고 강조한다. 일반 저축은행 이자율이 3에서 4프로사이다 5천만원 이하로만 유지하면 저축은행 리스크 없이 15프로 세후 2프로후반대다
  4. 복리는 이자에 이자가 붙는건데 니들이 저축한돈 1년마다 찾아서 원금+이자를 다시 예치하면 그게 복리다.

요약

  1. 연금저축보험은 니들돈으로 보험회사 직원 월급주는거
  2. 저축은 2금융권 적금이 같은 리스크에 훨씬이익
  3. 보험은 보장성 보험으로 의미있는거지 목돈마련 수단이 안됨

[출처] 연금저축보험 절대로 하지마라

연결문서

CC Attribution-Noncommercial-Share Alike 4.0 International 별도로 명시하지 않을 경우, 이 위키의 내용은 다음 라이선스에 따라 사용할 수 있습니다: CC Attribution-Noncommercial-Share Alike 4.0 International
3.4 KB 연금보험.txt · 마지막으로 수정됨 2018/02/22 12:00 (바깥 편집) V_L
vln

0.024 seconds in processing this page on this powerful ser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