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서 편집

스와팅 (Swating)

사회적으로 폭력과 테러에 대한 공포가 극심한 천조국에서 유행(?) 하는 거짓 신고 놀이…;;

S.W.A.T. 이 출동한다고 해서 Swating이라고 한다.

대개 온라인 게임에서 좌절한 막가파 게이머가 상대방의 신상을 털고, 그 집 주소로 경찰에 거짓 신고를 하고 밖에서 몰래 카메라를 들고 기다리는 경우가 많다.

"집에 강도가 들었어요" 는 애교 수준이고, "네명을 죽였다. 경찰이 오면 다 죽여버릴거야.. " 등의 문자를 경찰에 보내는 것이다.

이 정도면 장난이라기 보다는 폭력 수준인데.. 신고를 받은 경찰 특수 기동대(SWAT) 이 출동해서 집안 식구들을 진압하는 과정에서 노리둥절+반항 부모가 총을 맞는 일도 있었다고 한다.

한국의 짜장면집 장난전화, 불났어요 장난전화, 112 거짓 신고와는 차원이 다르다…..

이런 거짓신고를 하면 강력한 처벌을 받는다. 실제로 꾸에엑 25년형을 선고 받은 10대도 있더라..

참고

토론

vln
CC Attribution-Noncommercial-Share Alike 4.0 International 별도로 명시하지 않을 경우, 이 페이지의 내용은 다음 라이선스에 따라 사용할 수 있습니다: CC Attribution-Noncommercial-Share Alike 4.0 International
1.3 KB 스와팅.txt · 마지막으로 수정됨 2018/02/22 12:00 (바깥 편집) V_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