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서 편집

상가집

어르신 말씀에…

"결혼식은 시간이 정해져 있기에… 네가 일이 있으면 못 가볼수도 있다. 하지만, 상가집은 3일 내내 갈 수 있다. 시간 없어 못갔단 핑계대지 말고 가라."

“좋은 날에는 못가도 안좋은 날에는 꼭 가라.”

조문법

처음에 상가에 들어가셨을때 신발을 조용히 벗고 모자같은건 문밖에서 벗고 들어간다.

그런 다음에는 고인의 영정앞에 무릎을 꿇고 왼손으로 오른손을 바치고 향을 잡아서 향로위에 꽂아둡니다.

종교(기독교/천주교)에 따라서 향을 꼽거나 국화를 놓기도 한다.

향을 꽂은 경우에는 두번 절하면 된다. 국화를 꽂은 경우(기독교/천주교)에는 잠깐 묵념을 한다.

그런 다음 2~3걸음 뒤로 걸어나온 뒤 영정에서 물러나 상주와 허리굽혀 인사를 하거나 맞절을 하면 된다.

주의

  1. 유족에게 너무 많은 말을 하지 않는다.
  2. 친구 등과 너무 큰소리로 인사하지 않는다.
  3. 사망이유 등을 너무 자세히 묻지 않는다.
  4. 무의미한 미소를 짓지 않는다.
  5. 본인의 종교나 풍습과 다르더라도 가급적 상가의 예를 따른다.
CC Attribution-Noncommercial-Share Alike 4.0 International 별도로 명시하지 않을 경우, 이 위키의 내용은 다음 라이선스에 따라 사용할 수 있습니다: CC Attribution-Noncommercial-Share Alike 4.0 International
1.3 KB 상가집.txt · 마지막으로 수정됨 2018/02/22 12:00 (바깥 편집) V_L

0.029 seconds in processing this page on this powerful ser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