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서 편집

무중력에서 살기

미 항공우주국(NASA) 연구진들이 국제우주정거장(ISS) 거주 우주인을 대상으로 연구한 결과에 따르면 무중력 상태인 우주에 머무는 동안 골밀도가 낮아지고 시력이 떨어진다. 방사선 노출 탓에 암 발생 위험이 높아지고, 심혈관계·신경계·소화계 기관 등에도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골밀도가 낮아지는 문제는 ISS에 고정된 러닝머신을 설치해 운동을 충분히 하고, 골다공증 예방약을 섭취해 해결하고 있다. 그러나 다른 문제들은 원인도, 해결책도 찾지 못하고 있다.

시력은 안구가 어떤 압력 때문에 원시로 변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여성보다는 남성이, 왼쪽 눈보다는 오른쪽 눈이 더 시력 변화가 컸다. 방사능은 암 발생 외에도 뇌 기능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쥐 실험에서 고농도 방사선에 노출된 쥐는 방향감각을 상실했다.

wiki 누구나 수정하실 수 있습니다. 문법은 오픈위키 간단 사용법참조하세요.
CC Attribution-Noncommercial-Share Alike 4.0 International 별도로 명시하지 않을 경우, 이 위키의 내용은 다음 라이선스에 따라 사용할 수 있습니다: CC Attribution-Noncommercial-Share Alike 4.0 International
1.1 KB 무중력.txt · 마지막으로 수정됨 2018/02/22 12:00 (바깥 편집) V_L

0.142 seconds in processing this page on this powerful ser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