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서 편집



남편자랑

우리 인간적으로 남편자랑할거 있으면 실컷 한번 해봅시다 일단 저부터….

음…

음…

☞☜

휴우~ 건강합니다.

(그러자 여기에 달린 각양각색 남편자랑 댓글들…….)

  • 같이 다니면 저를 날씬하게 보이게 만들어 줍니다 ( 남편 뚱뚱함 80Kg 넘음 )
  • 장점은 돈 잘벌어다 줍니다.. 단점은 돈을 못쓰게 합니다 -_-;;;;
  • 아이한테 좋은 아빠예요.. 설겆이 좀 하라고 그러면 5살짜리 아이 다칠까봐 옆에 있어줘야 한다고 방에서 꼼짝 안합니다..
  • 몸개그 잘해요. 굳이 안해도 니 몸 웃기다 라고 쌍판에 말하고 싶지만 오늘도 참습니다
  • 아주 낙천적입니다…….지금 빚이 집대출 6천에…….주식하다 8천 마이너스 통장 갖고 있는데도 걱정안합니다…ㅠㅠ..
  • 맥주 잘 마십니다. 한박스사면 일주일을 못가요
  • 직장 다니고 있습니다
  • 꼬치큽니다..이것도 자랑인가?? 헐~~~ ㅠㅠ
  • 우리남편도 자기입으로 맨날그러네요.자기 흑인꼬치같지 않냐고..ㅎㅎ흑인같은 소리하네…쥐꼬랑지 만하면서…
  • 부럽습니다..울 신랑…꽈리꼬치만합니다
  • 난 꽈리꼬치도 부럽네요. 번데기라…? 언젠가 부화하지 않을까..살짝 걱정도 되네요
  • 님 번데기가 어서 빨리 성충이 되기를 기도드립니다 아멘
  • 어디서들었는지 알랑들롱 꼬치가 60센티라는 말을 줏어듣고와서는 자기도 허벅지한바퀴 감고 60센티 될수 있다고?? 미친소리를 하고 자빠졌는지…ㅎㅎㅎㅎ
  • 친구 많아요… 등쳐먹는
  • 똥을 잘 쌉니다. 아침저녁 두번씩.. 변비라 2주 1회 할까말까한 저로써는 이해 안되고,무진장 부럽습니다. 쾌변인간..?? 단점은 물내리는거 잘 잊어먹습니다.화장실 갈때마다 두근두근 합니다. 이 인간이 또 한무데기 놔두고 갔는가 싶어서…
  • 스릴있는 결혼생활 이시네요. 저희집에도 있는데..쾌남이 아니라 쾌변남
  • 물건을 잘고쳐요…ㅜㅜ 새거 사고 싶은데…또 고치고…또고치고…….
    • 안보는데서 아예 박살을 내세요
    • 나사 몇개를 숨겼는데…같은넘으로 어디서 찾아서 또 고쳐영… 또고치고 또고치고…….
  • 제 주위에 모든 사람들이 친정이 엄청난 재벌이냐고 묻거나 전생에 나라를 구했을거라고 말들 합니다. 모든게 입댈게 하나 없는남편입니다. 술 담배 안하구요. 외모도 배우하라고 권유받구요,자상하고 제가 하는일에는 간섭안합니다. 연애3년 결혼 7년차인데 10년간 제게 화낸적도 언성높인적도 없구요 휴일에는 청소 설거지는 물론이고 아침밥도 차려놓고 절 깨웁니다. 주방에서 일하는 모습이 안쓰러워 휴일에는 주로 외식을 하자고 합니다. 도우미아줌마도 1주일에 2번 쓰라고 하구요 아이에겐 최고의 아빠입니다.친정에도 잘하고 모든사람에게 친근하게 예의를 갖춥니다. 큰평수 자가아파트에 수입차도 있고 경제적으로도 만족합니다.
  • 아주머니! 여기서 뻥치시면 안됩니다
  • 마누라 너무 아껴줘요. 마누라 깨질까 밤일도 혼자해요
  • 우리 신랑 매추리알 안까고 통째로 씹어먹네요–;: 자랑할만하죠^^
  • 청소를 잘합니다. 등짝으로.. 집에 있으면 방바닥에 들러붙어서 등으로 걸레질 합니다.껌딱지면 밟고다니기라도 하지..
  • 싸우면 무조건 미안하다 합니다. 소리 버럭버럭 지르면서 "미안하다. 미안하다고~~~미안하다, 됐나~~~~~~~!!!!!" 그리고 싸워도 화 절대 안냅니다. 소리 버럭버럭 지르면서 "화 안났다~~~, 화 안났다 했제~~~~,화 안났다고~~~~~!!!!!!!!!!"
  • 쇼파에 앉아 때를 밉니다. 손가락으로 때를 살살 밀어 검정색때가 나오면그걸 동그랗게 말아 때공을 만들어 현관에 획 던집니다.그래서 우리집은 목욕한다고 물세 별루 안나오게 하는 신랑님 자랑할만 하죠잉… -_ㅜ..
  • 초 울트라 정자를 가졌어요… 한달에 한번 5분만에 끝냈는데 어찌 애둘을 아들 딸 고루 만드는지….정자 넘 튼실하다고 자랑하는데? 전 속으로 정자만 좋으면 뭐하노 기술을 볼거하나도 없는데……..휴~~~~~~~
  • 울신랑은 자상한 목소리로 전화를 자주합니다. 아이데리고 밖에 있으면 집에 빨리 와서 밥차리라고 무지하게 전화합니다.?? 정말 자상한 목소리로….
  • 저는 이번주 안으로 리플 달겠습니다.. 어제부터 찾고있는데 힘드네요
    • ㅎㅎㅎ 괜히 기다려 지네요. 뭐라도 꼭 찾으시길~~
  • 주는대로 잘 먹습니다. 혀가 완전 바보입니다. 마늘 덩어리를 닭고기라고 착각하는 사람입니다.ㅋㅋㅋ 그래서 제가 뭘 만들어줘도 맛있다고 먹어요.
    • 저희 남편이랑 비슷하네요. 장금이 싸대기 날리는 마비혀를 가지고 있는 신랑
  • 억대연봉에다….술담배 안하고….많이 늦게 오면…11시 정도..평균츨근시간 9시 퇴근시간 6시 40분..아침에 일어나서 청소하고 출근하고 빨래 개고..집에 오면.. 애들 씻기고 책읽어주고….낭비안하고…뭘 주든지 잘 먹고….마트든 백화점이든 잘 따라 다니고…시부없고 교회다녀 제사도 없고 남매들 중 막내라 짜다리 신경쓸거 없고….울집에 잘하고……… 근데여…..전 이런 신랑이 넘 미워요.. 나 나쁜년이죠..ㅠㅠ
  • 혹시 함몰꼬치????????????ㅡㅡ;;
  • 물을 엄청 아낍니다… 물아끼느라 밤엔 이빨 안닦구요….샤워 자주하면 물값 천만원 나올까봐 안씻어요… 더러워 죽긋어요ㅠ.ㅠ
  • 때 잘밀어여..ㅎㅎㅎㅎ 등한번 밀어주면 전문인 못지 않게..ㅎㅎㅎ 누구한테 인증도 못하지만..ㅎㅎㅎㅎㅎ 오빠야…시원하이 고맙대이….그거뿐….ㅜㅜ
  • 내몸에 사리를 만드셨습니다…………..
    • 어머 우리 신랑도 사리제조기 랍니다… 홍홍
  • 효자아들이에요. 효자손으로 때려주고 싶을 만큼!! ㅋㅋㅋㅋㅋ
  • 애정표현 많은 하는 신랑하고 살아요. 아침마다 거의 살상무기에 가까운 입냄새를 풍기며 뽀뽀를 하는데 정말 입냄새 반사해서 본인 스스로 냄새를 맡았으면 한다는… 전 웬만한 냄새에 비위가 상당히 강해졌어요. 신랑 고마워~
  • 머리숱이 없어 샴푸값 안드네요. 댕장
  • 인상 더럽고 목소리 큽니다. 탈모라 머리 밀고 다니고…그래서 매장 같이 가면 직원들 서비스 최곱니다. 사실 살다보니 성질은 참아 줄만 합니다.
    • 2222 얌전히 애 델고 길가도 불심검문 걸립니다;;; 시비거는 사람 없어서 좋죠..사람은 좋은데 인상이 참 드럽습니다. 다들 부인인 내가 너무나 착하다고 착각해줍니다.승질은 내가 더 더러운데.. ㅋㅋ
    • 333 저희도 돈 없어도 밖에 나가면 사장님(형님) 대접받습니다
  • 진짜 칭찬이지요?ㅋ어젯밤에 눈물 질질 흘리면서 파 썰어 줬어요.두 단이나 되는 파를..ㅋ 하지만 직업이 없다는거~~
CC Attribution-Noncommercial-Share Alike 4.0 International 별도로 명시하지 않을 경우, 이 위키의 내용은 다음 라이선스에 따라 사용할 수 있습니다: CC Attribution-Noncommercial-Share Alike 4.0 International
7.4 KB 남편자랑.txt · 마지막으로 수정됨 2018/02/22 12:00 (바깥 편집) V_L
vln

0.014 seconds in processing this page on this powerful ser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