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위키

01:39:58

이발사가 크레졸을 발라준다고...

misuse_cresol9-295.jpg
30대 남자가 이발소에 갔는데, 이발사가 머리를 보더니 탈모증이 생겼다고 하면서 괜챦다는데도 크레솔을 발라주었습니다. 탈모 부위가 화학적 화상을 입어서 빨갛게 익었습니다. 이발사가 의사 노릇을 하는 것부터가 기가 찰 일이지만, 엉뚱하게 크레솔을 피부 치료제로 쓰는 경우가 많은 모양입니다.
크레솔을 치료약으로?
잘못된 피부질환 치료 사례
피부질환 목록

연결문서

CC Attribution-Noncommercial-Share Alike 4.0 International 별도로 명시하지 않을 경우, 이 위키의 내용은 다음 라이선스에 따라 사용할 수 있습니다: CC Attribution-Noncommercial-Share Alike 4.0 International
657 B med/misuse_cresol2.txt · 마지막으로 수정됨 2016/07/10 18:20 (바깥 편집)

0.020 seconds in processing this page on this powerful ser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