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위키

라미네이트

이빨 갈아내고 껍데기 덧붙이기

라미네이트는 치아를 얇게 삭제한 다음 인조손톱모양의 세라믹 박편을 만들어 붙이는 것이다. 라미네이트는 치아의 삭제량이 가장 적고 심미적인 치아성형술 이다. 라미네이트는 주로 앞니에 사용하며 치아사이가 벌어져 있다든가 치아색이나 모양에 이상이 있는 경우, 그리고 충치가 있는 경우에 주로 사용한다.

그러나 엄밀히 말하면 삐뚤삐뚤한 치아나 돌출 치아를 교정할 목적으로 하는 치료는 라미네이트라고 하기에는 무리가 있다. 치아삭제가 많아지고 신경치료가 들어가게 되면 당연히 완전히 씌우는 크라운으로 덮어주어야 하고,이런 치료는 라미네이트라기 보다는 올세라믹 크라운이라고 불러야 더 적절하기 때문이다. 그런데, 이런 라미네이트 치료가 보편화 되어지고 유행처럼 번진 데에는 연예인들이 정말 큰 역할을 했다.

치아 모양이 예쁘지 않았던 몇몇 사람들을 시작으로 장기적인 치아건강보다는 짧은 기간 내에 확실한 효과를 보기 위해 라미네이트 치아성형을 받은 것이 불길처럼 유행을 타고 이제는 거의 모든 연예인들이 흔히 이야기하는 방송용 치아를 만들기 위해 치과를 찾게 된 것이다. 그리고 이들의 뒤를 따라 일반인들도 방송용 치아, 방송용 치아색상을 따라하기 시작했고, 이런 유행들이 결국 현재에 이르게 되었다.

물론 이런 치료들이 꼭 나쁜 것만은 아니다. 치아교정 치료를 포함한 다른 치료로도 해결이 되지 않는 경우에는 라미네이트가 유일한 해법인 경우가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치아교정 치료로써 분명히 해결 될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무분별하게 이런 치료가 마치 유일한 방법인것처럼 진행을 하는 것은 크나큰 문제일 수 있다.

장점

  • 라미네이트는 약 0.3mm에서 0.5mm정도의 얇은 두께로 오직 세라믹만이 제공할 수 있는 매력적인 아름다움을 가지고 있다.
  • 치아를 완전히 씌우는 앞니 보철물에서는 치아와 같은 색으로 했더라도 시간이 지나면 잇몸이 검은 빛으로 죽어보이는 경우가 많이 있는데, 라미네이트는 빛이 잘 투과되므로 이런 검은 빛이 없으며, 보다 투명한 느낌이 들어서 자연스럽고 아름답게 보이다.
  • 완전히 씌울 때처럼 치아를 많이 갈아낼 필요가 없다는 장점도 있다.

단점

  • 라미네이트나 올세라믹 크라운으로 치아교정 효과를 내기 위해 멀쩡한 치아를 갈아냈다는 것은 차치하고서라도, 완전히 씌우지 않고 치아 겉부분만 살짝 붙힌 라미네이트는 태생적으로 강도가 치명적으로 약할 수 밖에 없어서 라미네이트된 치아로는 과일 한 조각 베어무는 것도 조심스러워 질 수 밖에 없고, 라미네이트의 올바른 적응증에 선택되지 않는다면 잘 떨어지고 잘 부서지는 단점이 있다.
  • 게다가 보철물의 특성 상 통상 10년마다 한번씩은 교체해주어야 함은 말할 것도 없다.

방송을 하는 연예인들처럼 하얗고 예쁜 모양의 치아가 모든 사람들의 로망인것은 사실이지만, 개개인의 치아 건강까지도 고려할수 있는 방법으로 치료하는것이 무엇보다도 가장 중요할 것이다.

연결문서

CC Attribution-Noncommercial-Share Alike 4.0 International 별도로 명시하지 않을 경우, 이 위키의 내용은 다음 라이선스에 따라 사용할 수 있습니다: CC Attribution-Noncommercial-Share Alike 4.0 International
3.6 KB med/라미네이트.txt · 마지막으로 수정됨 2016/07/10 18:11 (바깥 편집) V_L

0.018 seconds in processing this page on this powerful server.